회원방 | 중앙회소개 | 전국시도지부 | 베.참전우마당 | 베트남전과한국군 | 6.25전쟁과UN군 | handtv | YouTube

회원등록 비번분실
Trans lation(번역)
  Community  
4.전체보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고엽제 후유의증
음악/사진
전우를찾습니다.
참전단체소식
호국단체행사
그때그사진
전우문고
pasthome.jpg

War buddy library

 인강칼럼

 남강칼럼

 화곡칼럼

 금촌댁
오늘의역사

pasthome.jpg

 free talk box
토크박스   이야기 나눔 게시판
특별한 주제가 없어도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비방글이나 광고글은 금지합니다.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15-12-17 (목) 20:56
ㆍ추천: 0  ㆍ조회: 367      
IP: 115.xxx.45
대한민국 교육, 자유 패러다임으로 나아가자

대한민국 교육, 자유 패러다임으로 나아가자

133 남정욱 | 2015-12-14 | 조회수: 379
cfe_column_15-70.pdf
 

국사 교과서 국정화 역전歷戰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일부 보수 신문에서조차 '사실의 문제’가 '사관의 문제’로 비화되지 않기는 바란다는 논조의 글을 실어 사태의 본질이 흐려질까 걱정이다. 국정화는 그 본질이 자질구레한 사실이나 사건의 나열이 아닌 사관의 문제이기 때문이다. 이유는 다음과 같다.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설명하는 단어로는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조선’이고 하나는 '코리아’다. 조선에 방점이 찍힐 경우 민족이 최고 가치가 된다. 조선시대에서부터 이어져 온 지속되는 역사로 이 경우 최상의 덕목은 통일이 된다. 코리아로 정체성을 설명할 경우 조선시대, 일제시대와는 확연하게 단절되는 나라가 된다. 대한민국은 1948년에 태어난 새로운 나라가 되는 것이다. 이 새로운 나라는 자유민주주의와 자유시장경제를 기반으로 세워졌다. 조선과는 완전히 다른 나라다. 이 관점에서 역사를 서술하게 되면 많은 부분이 달라진다. 그러나 '조선’으로 설명하면 미래의 역사는 북한을 정통성이 있는 나라로 해석할 것이다. 남한에는 미군이 주둔하고 있기 때문이다. 대한민국은 졸지에 일시적으로 존재했던 '곁가지’가 된다. 세계사적으로 보아 '동맹’은 나라의 정체성을 정의하는데 중요한 요소다. 그래서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와 자유시장경제 그리고 한미상호방위조약을 토대로 운영되는 국가인 것이다.
 
둘째는 현실의 해석이다. 주자학과 명분론은 여전히 우리사회의 발목을 붙잡고 있다. 주자학의 세계는 wright와 wrong으로 나눠지는 흑백 세상이다. 이 경우 5.16 혁명은 wrong이다. 쿠데타였기 때문이다. 그렇게 되면 박정희의 설 자리는 없어진다. 명분론의 세계관은 전근대적 세계관이다. 반대로 근대적 세계관은 good과 bad로 가치를 판단한다. 내게 좋았으면 그게 좋은 것이고 옳은 것이다. 실용주의적, 공리주의적 관점이다. 박정희의 5.16은 한반도에 제대로 된 철기시대를 열었고 중공업의 나라를 탄생시켰다. 근대적 세계관인 good과 bad로 보면 5.16은 좋은 것이다. 이런 시각으로 보면 역시 역사 서술의 많은 부분이 달라진다.
 
셋째는 역사 교과서와 역사 연구는 완전히 다른 영역이라는 사실이다. 공동체를 스스로의 힘으로 지켜본 경험이 우리에게는 없다. 하여 그 지키는 과정과 지킨 후의 기쁨을 알지 못한다. 공동체가 스스로를 수호하기 위해 가장 먼저 하는 것이 아이들에게 자랑스러운 역사 교육을 시키는 것이다. 서구 유럽의 나라들은 중세를 관통하면서 수없이 피비린내 나는 혈전을 치렀다. 프랑스 국가의 가사를 보면 '들판의 소리가 들리는가. 저 흉폭한 적군들이 고래고래 고함치는 것이. 그들이 우리의 코앞까지 온다. 우리의 아들들과 우리의 아내들의 목을 베기 위해. 무장하라, 시민 동지들이여 대열을 갖추라. 행군하라, 행군하라. (저들의) 더러운 피가 우리의 밭고랑을 적시도록’ 같은 끔찍한 가사가 태연하게 나온다. 이것이 역사 교과서의 본질이다. 부끄러운 역사를 가르치고 애국심을 기대할 수는 없다. 역사 교과서는 선전과 선동과 철저한 공동체 이기주의로 만들어져야 한다. 역사 연구는 그 이후의 일이다.
 
 


 

남정욱 (숭실대 문예창작학과 교수, collecter1@naver.com)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390 영상 홍인숙 부석사 3부두 2016/05/10 626
1389 '광주 5.18' 관련 뉴스타운 대국민 성명서 빛고을 2016/05/05 680
1388 자유 네이버 '베트남인을 위한 한국어사전'에 대한 소개 드립니다 :) 네이버베트남어사전 2016/04/22 788
1387 전우 맹호 228기 전우들을 찾습니다. 임병현 2016/03/31 709
1386 전우 백마 30연대 경리과 과장 이상호 소령 운전병 백미 2016/03/21 750
1385 전우 전우찾씀니다 친구달 2016/03/13 841
1384 소식 만남대행알바 - 시간박물관 박물관 2016/03/07 414
1383 베트남참전 한국군은 민간인을 학살한 사실이 없다. 3부두 2016/02/27 422
1382 영상 베트콩과 동굴 전쟁 3부두 2016/02/07 822
1381 자유 5-18은 북한 김일성 과 남한 간첩 김대중이다 dong kim대 2016/01/12 744
1380 자유 안철수.김한길. 문제인 대한민국을 떠나라. dong kim대 2016/01/09 1001
1379 박정희만은 안된다는 당신에게! [1] 오옴리 2015/12/24 579
1378 영상 마지막 조선500년 조선조 2015/12/23 696
1377 대한민국 교육, 자유 패러다임으로 나아가자 소양강 2015/12/17 367
1376 광주 518의 진실 한국인 2015/12/16 532
1375 학자들의 평가 우리는 영웅을 자랑할줄 모른다 한국인 2015/12/15 430
1374 영상 고엽제 수혜제도 소고 [1] 호랑이 2013/03/24 1486
1373 미 보훈처에 ‘워싱턴 베트남참전유공전우회’ 등록 추진 워싱톤 2015/12/04 621
1372 대한민국 노조는 북한 공산당 노주 dong kim 2015/12/01 493
1371 채명신추도 2주기 장준규 육군참모총장 추모사 추도식 2015/11/26 472
12345678910,,,74

Copyright www.vwm.co.kr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HP 010-8790-7549 ◆(vwm44@naver.com)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