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방 | 중앙회소개 | 전국시도지부 | 베.참전우마당 | 베트남전과한국군 | 6.25전쟁과UN군 | handtv | YouTube

회원등록 비번분실
Trans lation(번역)
  Community  
4.전체보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고엽제 후유의증
음악/사진
전우를찾습니다.
참전단체소식
호국단체행사
그때그사진
전우문고
pasthome.jpg

War buddy library

 인강칼럼

 남강칼럼

 화곡칼럼

 금촌댁
오늘의역사

pasthome.jpg

 free talk box
토크박스   이야기 나눔 게시판
특별한 주제가 없어도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비방글이나 광고글은 금지합니다.
작성자 화곡
작성일 2012-07-05 (목) 21:32
홈페이지 http://blog.chosun.com/whagok22341
분 류 자유
ㆍ추천: 0  ㆍ조회: 7589      
IP: 115.xxx.218
박지원 “한국여성 수입해 매춘업”
박지원 “한국여성 수입해 매춘업”
[프런티어타임스] 2012년 07월 05일(목) 오전 07:35

박지원의 국제적 매춘업

민주통합당 원내대표 박지원은 대한민국 국회의원으로서, 제1야당 원내대표로서 이제까지 제기되었고, 앞으로도 제기되어질 본인의 비리와 의혹 문제에 충실히 답하시기 바란다.

답을 하는 것만이 박지원이 민주당 원내대표라는 명예를 지키는 일이고, 과거의 행적에 대해 속죄를 하는 길이며, 국민이 뽑은 선량으로서 자신에 관한 의혹을 해명하는 일이기 때문이다. 넓게는 국회의원 신분으로서 대한민국 국민들에 대한 의무다. 만약 이 일을 거절한다면, 박지원은 모든 명예와 정치 생명을 스스로 접어야할 것이다.

필자(筆者)가 입수한 박지원의 비리 폭로 시리즈에는 박지원이 매춘업을 했다는 제보도 있었다. 하도 가증스러운 일이고, 이 일의 진위를 파악할 수 없어 사실 확인을 하던 도중, 2010년 6월 15일 자유언론수호포럼 이경식 대표의 '언론계에 드립니다‘는 글을 받고서야 박지원이 매춘업을 했다는 사실을 확신할 수 있었다.

그리고 당시 염진호(뉴욕한인가정문제연구소장.작고)여사가 호통을 쳤다는, ‘한인회장에 출마한 놈이 할 일이 없어서 매춘을 하느냐’는 말에서 박지원 매춘업의 실마리를 풀어헤칠 수 있었다. 최정민, 장용호, 염진호 등 실명(實名)이 거론되는 이 사실은 진실에 가깝다는 것이 나와 주위 사람들의 결론이다.

여기에다 그 매춘업이란 바로 우리 대한민국 여성을 이용하여 미국에서 매춘을 시킨 일이었기에, 필자(筆者)는 치밀어 오르는 분노를 가눌 길 없다.


▼=5.18 광주민주의거동지회, 재미 한인교포연합회 이름으로 인쇄된 유인물. 박지원의 갖가지 비리와 여성편력 등이 담겨져 있어 충격을 주었다. (1996년 부천 소사 국회의원 선거에서 박지원의 여자 최정민의 진정서와 함께 뿌려졌다,)




인사이드월드(usinsideworld) 손충무 발행인은 한국의 언론들은 박지원 스스로 "한국의 신문쟁이 치고 박지원이 돈 안먹은 놈 있으면 손 들어 보라"고 말한 바 있다. 그 때문인지 한국 언론에서는 지금까지 박지원의 숨겨진 정체나 비리에 대한 글을 쓸수 있는 언론인을 찾는 것은 하늘에 별따기다.

그러나 이 연재기사를 쓰는 손충무 발행인은 박지원이 직접 3,000만원, 5억원을 2번씩 가져온 것을 돌려주면서 "대한민국 신문쟁이 중에 박지원이 돈을 안 먹은 놈이 한놈은 있어야 할 것 아닌가?"라고 말하면서 유혹을 뿌리쳤었다.

2010.10월 작고한 손충무 씨는 작고하기 10년전 '박지원 그는 누구인가' 시리즈 연재를 시작하면서 "아마 오늘의 이런 글을 쓰기 위해서인것 같다."라며 당시 박지원의 금품공세를 뿌리친 일을 회상했고(美 교포방송에 출연한 동영상으로 확인) 당시 박지원으로부터 10억 3천만원을 받았다면 이 연재기사는 쓸수 없었을 것이며, 반대로 김대중 정권 2년 동안 감옥에도 가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위 유인물은 국민회의 대변인 박지원의 정체와 여성 편력2~3 스토리가 있고, 또 이 유인물에는 “매춘업의 포주가 장수 제1야당 대변인” 이라는 제목 아래 다음과 같은 내용이 담겨져 있다. 이 2번째 유인물은 모두 3페이지로 되어 있으며 3페이지 윗부분 제4항 <매춘업의 포주가 장수 야당 대변인>이라는 제목아래 이런 글이 담겨져 있다.

(가) 가발 사업 망한 뒤 어려움 겪고 있을 때 5.17 쿠테타가 일어나 전경환의 지원으로 살아남. 특혜융자 많이 받음: 외환은행 뉴욕지점에서 120만 달러(12억 이상) 받음.

(나) 79년 뉴욕 28번가 브로드웨이에 최정민을 마담으로 매춘영업을 함. 박지원이 상당히 어려웠을 때임. 박지원 이전 뉴욕 한인회장인 Y씨의 이름이 나와 있으나 사건과는 관계가 없으므로 가명으로 처리) 뉴욕 중심 32번가 한인타운 25번지 2층에서 매춘업이 돈을 잘 번다는 소문을 듣고 시작함. Y씨가 “한국에서 멕시코를 통해 여자들을 밀입국시켜 너도 한번 해봐라. 짭짤한 재미를 본다”고 권유하였다고 함.

(다) 염진호 여사(뉴욕 한인교포 가정문제 연구소 소장. 여성 권익옹호 기관. 작고)가 박지원과 Y씨를 향해“ 세상에 죽일 놈들아...... 한인회장을 하는 놈들이 천하에 할일이 없어서 매춘을 하느냐?”고 비난하며 여성들을 동원 떠들고 일어나자 매춘에서 손을 뗌. 경찰의 단속 강화로 80년 중반까지 대부분 폐업.

손충무 –국제저널리스트.www.usinsideworld.com 편집인 겸 발행인 (2007.12.29)

위 손충무 발행인의 기사에는 박지원 이전 뉴욕한인회장의 실명이 거론되지 않았으나, 자유언론수호포럼 이경식 대표의 '언론계에 드립니다‘는 글에는 실명이 나와 있어 확신이 더욱 간다.

안녕하십니까. 언론계에 드립니다. (중략) 박지원은 1979년 뉴욕28번가 브로드웨이에서 최정민을 마담으로 매춘업을 했고, 당시 박지원이 어려웠을 때다. 박지원 이전 뉴욕한인회장인 장용호 (YH무역무역사장, 현재 뉴욕거주)의 '매춘업이 돈을 잘 번다'는 맡을 듣고, 뉴욕 중심 32번가 한인타운 25번지 2층에서 매춘업을 시작했다. " 멕시코를 통해 한국여자를 밀입국시킬 수 있으니 너도 한번 해봐라"고 장용호가 권했다.

자유언론수호국민포럼 대표 이 경 식 올림. (019-385-***4 ) 2012.7.4일 시국안보 강연차 종묘공원에 오신 이경식님과 직접통화로 박지원 관련 자료 사실임을 재 확인.

▼=LA코리아나 뉴스에 보도된 최정민씨 자필 호소문. 같은 시기 워싱톤 선데이타임스에는 "뉴욕한인회장을 지낸 박지원 수석은 청와대를 쥐락펴락 하는 실세중의 실세다. 그러나 그의 권력장악 뒤에는 한이 맺힌 여인의 울부짖음이 있으니"라는 부제를 달아 당시 최정민이 박지원의 공갈.협박,청부살해에 시달린 상황을 여과없이 그대로 보도했으며 이는 그때의 한인세계에서는 누구나 아는 사실이라고 했다.



여기까지를 확인해 보면 박지원의 치명적인 범죄가 3가지 이상 내재되어 있다.

첫째, 대한민국, 내 나라 우리 여성들을 창녀로 만들어 몸을 팔게 하고 돈을 벌었다는 것. 그것도 불법으로 밀입국시켜서 매춘을 시킨 것이다. 1979년의 일이었다.

두 번째, 지금 세계인의 윤리 속엔 매춘을 한 사실도 죄로 인식하고 있다. 그러나 박지원은 매춘을 한 게 아니라 아예 매춘업, 즉 여자장사를 하였다. 그 여자들이란, 가난한 농부의 딸일 수도 있고, 노동자의 딸일 수도 있다. 다시말하면 이 대한민국 땅에서 몸 외에는 가진 것이 없는 가난한 이 땅의 꽃다운 처녀들이었다. 박지원은 불쌍한 이 여자들을 이용한 것이다.

세 번째, 일반적으로 매춘업을 한다면, 여자를 공급받고 관라까지 해야 하는 업이다. 그리고 이러한 여성들의 밀입국이란 치밀한 범죄조직의 도움이 없고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는 점이다. 매춘은 범죄조직을 등에 업어야만 가능한 사업이다. 한국에서 멕시코로, 멕시코에서 미국으로 정확한 루트를 타는 것은 범죄조직과 선이 닿지 않으면 절대 불가능한 일이다. 더구나 여자가 도망치지 못하게 관리까지 해야 한다면, 반드시 범죄조직의 도움을 받았을 것이다.

이에 필자(筆者)는 말한다.

“대한민국에 태어나 대한민국의 은혜를 받고 살아가는 사람들은, 나라와 민족을 위해 그 은혜를 갚는 일에 주저함이 있어서는 안 된다. 만약 박지원처럼 돈을 벌기 위해 내 민족의 여자를 창녀로 만들어 몸을 팔게 했다면 그것은 매국노 바로 그 자체다.”

이 제보가 사실이라면, 박지원은 우리 대한민국의 여자를 창녀로 만들어 돈을 벌었던 자다. 일제시대 우리 꽃다운 여자들을 정신대로 종군위안부로 보냈던 일제 앞잡이들보다 더한 인물이라 할 것이다.

그러므로 천하에 박지원처럼 무도(無道)한 자가 없고, 파렴치(破廉恥)한 자가 없다. 얼굴에 몇 겹의 쇠가죽을 씌운다 하여도, 박지원만한 자는 없으리라. 세상에 어찌 내 나라 내 민족 내 동포형제의 몸을 팔아 그 더러운 돈을 벌었다는 말인가. 그리고 국민의 선량(選良)이 되어 국민을 속이고 오늘에 이르렀다는 말인가.

지금 그 박지원이 대한민국 제1야당인 민주통합당 원내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신문과 방송에서 박지원의 얼굴을 볼 때마다 구토가 오르는 것은 오직 필자(筆者)뿐일 것인가? 모쪼록 박지원은 이 사실에 관한 해명을 바란다.

정재학

한국문인협회 회원, 시인, 전교조추방시민연합 공동대표. 자유지성300인회 회원, 전남자유교조 고문, 광주전라데일리안 편집위원, 프런티어타임스 ․ 인사이드월드 ․ 라이트뉴스 칼럼니스트

(프런티어타임스 기고논객 정재학 기자)
프런티어타임스 (copyrightⓒ 프런티어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름아이콘 산사랑
2012-07-07 12:10
그렇다면 사실 큰 문제인데 왜 아직도 밝혀지지 않고 있을까요? 빨리 밝혀서 끌어내려야 하지 않습니까? 답변이나 해 줄까요? 양심이 있으면 해줄테고 양심을 팔아 벅었으면 잠잠할테지요 정말 궁금하군요 그래도 뻔뻔하게 얼굴을 들어 내놓고 있으니 한심하군요
   
이름아이콘 딱하다
2012-07-09 07:43
휠체어 다시 꺼네 손질하겠네,
딱한 중생가트니라고...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89 화곡 나에게 애국을 가르쳐 준 군가(軍歌) [2] 화곡 2012/07/02 15895
1488 화곡 [조선일보 사설] 박근혜, '포용의 리더쉽', 그토록 어려운가를 .. [1] 화곡 2012/06/09 14444
1487 자유 성염이란 주 로마바티칸 전 한국대사의 궤변 화곡 2013/11/01 10713
1486 화곡 기심이/수필 화곡 2012/06/11 10038
1485 고엽 고엽제후유의증환자의 장애등급구분 및 수당지급액구분표 [2] 의증 2007/09/28 10022
1484 화곡 중추절(中秋節) 만월(滿月) 화곡 2012/09/30 9939
1483 화곡 내가 겪은 6.25(47) 화곡 2012/06/25 9936
1482 자유 평화신문, 가톨릭신문은 이 광고문안 싣기 요청을 거부하였다. 화곡 2013/11/20 9867
1481 화곡 나갈까 말까 흡사 골방쥐 같은 처신의 대통령 꿈 지닌 인물 화곡 2012/07/29 9183
1480 자유 긴급공지사항 화곡 2013/12/21 9103
1479 우리 춤추며 모두 노래를 부릅시다./윤명원 김찬수 2012/12/25 9089
1478 화곡 내가 겪은 6.25(48) 화곡 2012/06/25 9063
1477 자유 채명신 사령관 묘소 표지석(2014. 2. 19) 화곡 2014/02/20 8981
1476 화곡 국군의 날 10월 1일 행사 화곡 2012/10/01 8948
1475 연민의 정과 신앙인의 헌금 화곡 2013/10/27 8813
1474 화곡 종교계 내부까지 침투한 공산사회주의 종북 좌파들 어제 오늘.. [8]+1 김찬수 2011/12/09 8494
1473 화곡 성문란(性紊亂) 주지육림(酒池肉林) 한복판에 빠져 자유롭지 못.. [3]+3 김찬수 2012/01/28 8438
1472 화곡 화곡 김찬수의 호국안보 강연 이모저모와 우리국군 [2] 김찬수 2012/01/29 8400
1471 자유 軍 원로들은 규탄 성명 “盧대통령 엄중 사과를”(펌) 2007/10/18 1.. [1] 화곡 2012/10/22 8376
1470 자유 전남 목포출신 빨갱이 이석기가 선사하는 즐 [3]+1 화곡 2012/07/05 8354
12345678910,,,75

Copyright www.vwm.co.kr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HP 010-8790-7549 ◆(vwm44@naver.com)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