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방 | 중앙회소개 | 전국시도지부 | 베.참전우마당 | 베트남전과한국군 | 6.25전쟁과UN군 | handtv | YouTube

회원등록 비번분실
Trans lation(번역)
  Community  
4.전체보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고엽제 후유의증
음악/사진
전우를찾습니다.
참전단체소식
호국단체행사
그때그사진
전우문고
pasthome.jpg

War buddy library

 인강칼럼

 남강칼럼

 화곡칼럼

 금촌댁
오늘의역사

pasthome.jpg

 free talk box
토크박스   이야기 나눔 게시판
특별한 주제가 없어도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비방글이나 광고글은 금지합니다.
작성자 화곡
작성일 2012-02-03 (금) 06:07
홈페이지 http://blog.chosun.com/whagok22341
분 류 화곡
ㆍ추천: 0  ㆍ조회: 13923      
IP: 115.xxx.249
새누리당의 '새누리'가 뜻하는 정치 문화적 의미 해석(펌)
새누리당의 '새누리'가 뜻하는 정치 문화적 의미 해석(펌)    
http://blog.chosun.com/whagok22341/6178641 주소복사 트위터로 글 내보내기 페이스북으로 글 내보내기
비난과 조롱은 많이 해댔으니 차분하게 긍정적인 의견에 대해 읽어 보는 것도 그리 나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 글은 <오두의 문화비평>이란 블로그에서 펌한 글입니다. 
 
 
출처 : 오두의 문화비평 에서
 

새누리당의 '새누리'가 뜻하는 정치 문화적 의미 해석

- 새누리는 새황토 새땅 의미 -

- 누리꾼들은 모두 새누리당 당원 일꾼을 뜻하기도 -

 

한나라당 새 당명으로 '새누리당'이 발표되자 논쟁이 뜨겁다. 온나라가 당명으로 이렇게 뜨거운 일은 과거에 없었다. '새누리'의 의미로 필자는 어떤 뜻으로 풀이해 볼까?

'세상'이라는 본뜻을 넘어 '메뚜기'니 '우박'이니 '누리'가 가지는 하위적 개념으로 비판을 하는 야권 트위터러들에게 필자가 우선 답하면 이 글의 부제목으로 달았던대로 "누리꾼들은 모두 새누리당 일꾼"이라는 것을 어떻게 비켜갈 수 있겠는가?
 

박근혜의 '새나당' '새마을당' '새사회당' '새나라당'은 '새세상당'으로 남북과 주변4국 전세계가 받아들이는 새로운 리더쉽을 보여줄 것이다. 이제 우리는 더 이상 충돌하면서 정책이 아닌 상대인격이나 인신을 물고늘어지는 후진정치때를 벗게 될 것이다. 2012-01-31 03:00 twitaddons

'나'에서 '마을'을 거쳐 '누리'까지 온 것이다. '새나(新羅)' - '새마을' - '새나라(한나라)'를 거쳐 '새누리(새세상)'까지 확대되어 온 백그라운드를 필자는 먼저 주장한 것이다.

'새나(新羅)' - '새마을' - '새나라(한나라)' - '새누리(새세상)'


이러한 순 한글의 역사적 배경으로 이어내면서 필자가 풀어내는 '새누리당'의 '새누리'가 가지는 숨은 의미들은 이 글에서 더 많이 드러날 것이다. 필자는 이 글의 목차를 트위터에 예고했다. "@sungkyukim52 누리꾼들은 모두 새누리당 일꾼/ '새누리당'은 '아가씨'라는 말로 박근혜를 의미(스페인어 Senorita 새노리타=새누리당)/ 새누리당은 샌우리=열린우리당 포괄/ 새누리당(마루)은 '새 世宗'의미" 약 25분 전 twitaddons

 
천지현황(天地玄黃)은 하늘은 검고 땅은 '누르다'는 뜻이다.
'누르다'는 '누르'의 명사형인 '누리'는 황토(黃土)의 땅을 의미한다.
'누리'는 '누런 오곡이 무르익는 황토의 땅'을 의미한 것이다.

누리라는 말은 '천지' '세상' '우주'를 말한다. 새하늘땅 즉 신천지의 하늘 땅은 땅이 먼저였다.
우리말 '누리'는 땅(地)을 뜻하면서 나중에 하늘을 포괄한 것이다.
 '누리 = 세(世)'의 뜻은 땅을 의미하여 하늘을 포괄할 때 땅의 위쪽까지 포괄하는 뜻으로 '세상(世上)'이라 한 것이다. 그 아래는 땅 속을 의미하여 더 먼 옛사람들의 대자연 지신 개념의 '지하여장군'의 여신숭배시대를 의미하고 있었다.

'천하대장군(天下大將軍)'은 지상의 세상을 의미했고 그 이전의 지하여장군(地下女將軍)은 지장보살(地藏菩薩)로 불교화되거나 서양에서는 성모마리아의 바위 굴 속의 그로토(grotto) 성소로 표현된 것이 땅 속이었다. 사후에는 대지지모의 땅속에 장례를 치른 것은 이러한 깊은 땅의 이상향을 믿었기 때문이다. 시공간의 우주를 포괄하는 '세상(世上)'을 의미하는 누리라는 뜻은 땅위와 아래를 포괄하고 있는 것이다.
 

'누리'라는 말이 세상(世上)의 뜻으로 쓰인 것은 ≪훈몽자회 (1527)≫등 여러 문헌에서 볼 수 있다. '누리'의 준말은 '뉘'이다. '뉘'는 세상과 함께 때라는 뜻도 있는 것을 ≪석보상절 (1447)≫≪월인석보 (1459)≫≪칠대만법 (1569)≫ 등에서 볼 수 있다.
 

'누리'의 어원은 이렇게 볼 때 하늘의 '늘'을 의미한 땅(地)이며 누런 흙(황토)을 의미하고 있었다.
이러한 공간개념과 동시에 시간 개념도 들어간 때를 의미하는 '늘'이기도 했던 것이다.
 '늘 그렇다'는 그 '늘'은 이 '세상 어디에서나 언제나'를 의미하고 있는 것이다.
그 '늘'이 '누리'이며 영어로는 ever이며 cosmos이며 한자로는 시공의 우주(宇宙)인 것이다.

 
누리의 본뜻인 세상의 한자 '世上'이란 세하(世下) 즉 지하(地下)의 상대적인 말이다. 宇宙, 世界, 世上은 '세상에 나왔다' 즉 땅 속에서 누리의 세상으로 나왔다는 의미가 世上(세상) 즉 '누리'라는 뜻 속에 들어있다.

 
옛날 신화시대는 땅 속에 신선이 살았고 보살이 살았다. 지신(地神), 지장보살(地藏菩薩)은 모두 땅 속의 동굴 속에 살던 신화시대의 잔흔이다. 서양의 성모 마리아가 동굴인 그로토(grotto)에 거하는 것으로 표현되는 것은 이러한 지신(地神), 지장보살(地藏菩薩) 개념에 이어져 있는 것이다.

다시 말해 우리말 '누리'는 단지 공간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때(시간)'를 포괄하는 우주(宇宙)를 말한다. 宇宙의 宇는 공간의 집(땅)이며 宙는 시간의 집(때)이다.
 

우리말 '땅'은 '따'에서 나왔다. '땅지'가 아닌 '따지(地)'이다.
그러한 공간적인 '따'는 시간적으로 '때'로 표현된 것은 그 어간이 '따'이기 때문이다.
'누리'는 그러니까 '따+때'라는 시공간의 우주(宇宙)를 뜻하고 있는 것이다.
 

누리를 뜻하는 한자인 世(세)는 땅의 이끼(也)와 풀(艹)이 있는 땅을 의미한다.
땅을 의미하는 한자인 地(지)에서도 흙(土)과 이끼(也)를 보여주고 있다.

그러한 땅의 위아래의 의미인 '천하(天下)대장군 지하(地下)여장군'에서 표현되던 '땅 세상' 중심이다. 이러한 땅 세상에서 '하늘 위와 아래'라는 하늘 중심 개념인 '천상천하(天上天下)' 개념이 나온 것은 뒷시대의 일이었다. 용을 포함한 12지신에서 보듯이 천신보다 지신(地神)이 먼저였다.
 

'하늘'이란 '하+누리'로 '해누리'다.
 '하늘'이란 '해가 비치는 늘(누리=땅)'이라는 의미로서 '하+늘'이 된 것이다.
그러니까 천지 즉 누리라는 뜻은 '누리(땅)와 해누리(하늘)'를 의미하고 있는 것이다.
 

'네티즌'이 외래어라 하여 우리말 '누리꾼'으로 바꾼 것은 노무현 정권때였다.
누리꾼이라는 말은 이제 새누리당의 일꾼으로 된 희한한 정국이 되었다.
누리꾼들은 모두 '새누리당 당원'이며 일꾼인 셈이다.

새누리는 새로운 우주, 천지, 세상을 뜻하는 순 우리말로 세종대왕도 기뻐하실 좋은 한글 이름이다. 한국 현대정치사의 정당이름에서 순 한글 당명을 만든 것은 한나라당이 먼저였다. 그 다음에 야당이 따라서 열린우리당이라는 한글 당명을 만들었다. 새누리당은 그런 면에서 한나라당의 한글 당명의 맥을 잇고 있는 것이다.
 

한글발음의 '새누리당'은 한글을 창제하신 세종임금의 한글 명칭을 따른 것이다.
'새누리당'은 한글을 창제하신 세종대왕을 뜻하기도 한다.
세종대왕(世宗大王)은 우리말로 풀이하면 '누리마루 큰임금'이다.
'새누리당'은 은 '새 世宗'의 뜻이 있는 것이다.

'世宗'이 '누리마루'라는 것은 黨(당)은 마루가 있는 당(堂)의 의미가 되기 때문에 '새누리당'이란 '누리마루=世宗'의 의미가 되는 것이다. 그러니까 새누리당은 '새로운 세종당'이기도 한 것이다.

 

새누리당을 폄하하려는 야권 사람들은 누리의 뜻이 세상 외의 부차적인 뜻인 메뚜기, 우박의 뜻을 부각시키려 한다. 메뚜기 우박인들 나쁠 것이 없다.
새누리당은 세상의 나쁜 것들은 메뚜기떼가 되어 처부실 것이고 우박(雨雹)이 되어 부서트릴 것이다. 그런 면에서 '새누리당'은 혁명적인 뜻도 들어 있는 것이다.

메뚜기는 한자로 '황충'(蝗蟲) 또는 비황(飛蝗)이라고도 하는데 영화 <십계>에 나오는대로 이집트의 파라오의 나쁜 세상을 타파하는 하늘이 보낸 징벌의 메신저가 메뚜기다.

 

'새누리당'에 대하여 국제적인 표현에서 나타나는 세계성을 살펴보자.

일본은 카타카나를 사용하여 「セヌリ党」으로 표현하여 "한국여당은 '세누리당'으로(韓国与党が”セヌリ党”に)" 라는 뉴스로 내보냈다. http://s.nikkei.com/wREJE6 그래서 "'새누리란 '새로운 사회, 새로운 시대'를 의미하는 한글"(セヌリとは「新たな社会」「新たな時代」を意味するハングル)이라고 풀이까지 설명했다.
 

중국 <人民日報>는 오늘자 뉴스로 "한국 大国家党(한나라당의 중국식 표현)은 새 당명으로 新世界党으로 결정(韩国大国家党决定改党名为“新世界党” (http://bit.ly/wna5sm)이라고 보도했다. 새누리를 '新世界'로 번역한 것이다. 한국과 한반도 나아가 세계를 새롭게 한다는 '한류'에 걸맞는 새누리당이며 “新世界党”인 것이다.
 

'새누리는 '새라' 즉 신라에서 백제까지 포괄한다.
백제(百濟)는 우리말로 '온누리' 의미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百은 우리말의 '온'이라는 것은 모두 잘 알 것이다. 濟(제)는 나루터를 의미하여 이쪽 누리와 저쪽 누리를 이어 건너는 뜻이 되어 백제란 '온누리'가 된다. '새라'의 신라와 '온누리'의 백제까지 새누리당은 신라 백제의 뜻이 모두 들어 있는 것이다.
 

누리의 방언은 평안도에서 '유리(琉璃 glass)'를 의미한다. 유리왕(琉璃王, 瑠璃王, 儒理王)은 신라 3대왕 이름으로도 고구려 제2대 왕 이름으로도 쓰였다. 우리말로 '누리왕'이다. 그 시대 최고의 보석의 하나가 투명한 유리(琉璃)였다.

 
'새누리'의 새의 뜻은 새로운, 동쪽, 그리고 사이라는 뜻이 있다. 
'새'라고 쓴 글자만 읽는다면 훈민정음 창제 당시의 발음은 '사이'였다.
따라서 새누리당은 모든 국민들의 사이를 누리는 '사이누리당'이기도 하다.


 
새누리당의 '새누리'란 신천지 개척의 개념이다.
아메리카 신대륙발견은 서양사의 엘도라도, 유토피아 및 가나안의 신천지 개념에서 비롯된 것이다. 동양의 무릉도원이나 샹그릴라는 모두 신천지 개념으로 <도화원기>에서 복숭아꽃이 피는 도원(桃源) 이야기이다. 복숭아 도원이 나오는 박혁거세 어머니 선도성모(仙桃聖母) 이야기는 <삼국유사>에 기록되어 있다. 박혁거세(朴赫居世)를 낳은 선도성모(仙桃聖母)는 새로운 신천지, 새나라, 새누리 개념의 '신라'를 건국한 것이다. 박혁거세는 그러한 새 누리에 거하는 뜻으로 居世(거세)라고 한 것이다.

 
해 누리의 해를 숭배하는 태양신 숭배는 일본으로 건너가 박혁거세 신사 신궁으로 남아 있는 곳만 수천 곳이 있다. 새로운 세상은 공간만이 아니라 시간도 포함한 '누리'였기 때문에 한반도의 사상을 이어받아 발전시킨 일본 근대사에서 '世'는 구시대를 정화하여 새로운 시대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世'는 일본의 수천 곳의 박혁거세(朴赫居世)의 '世'에서 비롯되는 것이다.

그래서 에도시대(江戸時代) 일본의 혁명사상은 '세상을 바로 잡는다'는 뜻의 요나오시(世直し = よなおし)라고 했다. '새누리당'이란 오늘날 한국의 세상을 바로 세우는 당(黨)을 의미하는 것이다. 요나오시 사상으로 세상을 바꾸는 혁명을 요나오시 잇키(世直し一揆 = よなおしいっき)라고 한다. '새누리 운동'이라 할 이러한 일본 근대사의 '요나오시(世直し)' 운동은 햐쿠쇼잇키(百姓一揆 -ひゃくしょういっき), 구니잇키(國一揆), 잇코잇키(一向一揆), 도쿠세이잇키(德政一揆), 농민일기(農民一揆, のうみんいっき) 등의 이름으로 에도시대(江戸時代) 후반부터 메이지시대(明治時代) 초기까지 다발로 일어난 민중혁명운동이었다.

 

BBC 뉴스 오늘자 인터넷판은 한국의 '새누리당' 당명 탄생에 대하여 한나라당(Grand National Party)이 'New World Party'를 뜻하는 새누리당(Saenuri Party)을 보도하여 '새 세상 당(New World Party)' 이름으로 세계에 알려지게 되었다. 새로운 땅 새로운 시대를 만들어내는 '새누리 시대'를 예고하고 있는 것이다.
 

메뚜기떼로 이집트 파라오 정치를 부셔버릿듯, 우박으로 구태의 정치를 분쇄하듯 새로운 시공의 새누리를 건설하는 것은 누리꾼들의 몫이다. 네티즌을 '누리꾼'이라고 번역한 노무현 정권시대에 남아 있는 누리꾼들이라도 이제 새누리당 이름 속에서 모든 누리꾼들이 새누리당 당원이나 일꾼으로 활동하는 의미가 있는 새로운 '새누리꾼 시대'가 된 것이다. 이제 말해보자. 새누리당 당명은 세종대왕 '누리마루 임금'의 한글 당명으로서 뿐만이 아니라 21세기 모든 사이버월드의 '누리넷'의 누리꾼들의 새누리당이기도 한 것임을! 그리하여 새로운 신천지를 발견하고 새 세상 새누리를 만들어내는 새누리 시대를 만들어내자!
 
*출처 : (02/02/12 오두 김성규 @sungkyukim52 코리안신대륙발견모임)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470 화곡 나에게 애국을 가르쳐 준 군가(軍歌) [2] 화곡 2012/07/02 18139
1469 연민의 정과 신앙인의 헌금 화곡 2013/10/27 15140
1468 화곡 [조선일보 사설] 박근혜, '포용의 리더쉽', 그토록 어려운가를 .. [1] 화곡 2012/06/09 15025
1467 화곡 기심이/수필 화곡 2012/06/11 14261
1466 화곡 내가 겪은 6.25(47) 화곡 2012/06/25 14183
1465 화곡 새누리당의 '새누리'가 뜻하는 정치 문화적 의미 해석(펌) 화곡 2012/02/03 13923
1464 화곡 중추절(中秋節) 만월(滿月) 화곡 2012/09/30 13832
1463 우리 춤추며 모두 노래를 부릅시다./윤명원 김찬수 2012/12/25 13764
1462 韓國사회 모든 영역에 진출한 '從北세력' 해부 2012/12/26 06:31 추.. 화곡 2012/12/26 13021
1461 화곡 내가 겪은 6.25(40) 화곡 2012/06/18 12892
1460 화곡 내가 겪은 6.25(70) 화곡 2012/07/22 11799
1459 자유 성염이란 주 로마바티칸 전 한국대사의 궤변 화곡 2013/11/01 11625
1458 화곡 내가 겪은 6.25(48) 화곡 2012/06/25 11254
1457 화곡 내가 겪은 6.25(37) 화곡 2012/06/12 11138
1456 화곡 나갈까 말까 흡사 골방쥐 같은 처신의 대통령 꿈 지닌 인물 화곡 2012/07/29 11035
1455 화곡 국군의 날 10월 1일 행사 화곡 2012/10/01 10856
1454 자유 평화신문, 가톨릭신문은 이 광고문안 싣기 요청을 거부하였다. 화곡 2013/11/20 10811
1453 자유 긴급공지사항 화곡 2013/12/21 10457
1452 화곡 내가 겪은 6.25(38) 화곡 2012/06/12 10419
1451 자유 채명신 사령관 묘소 표지석(2014. 2. 19) 화곡 2014/02/20 10304
12345678910,,,74

Copyright www.vwm.co.kr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HP 010-8790-7549 ◆(vwm44@naver.com)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