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민주주의 안보 정론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free talk box
토크박스   이야기 나눔 게시판
특별한 주제가 없어도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비방글이나 광고글은 금지합니다.
작성자 화곡
작성일 2014-02-21 (금) 23:28
홈페이지 http://blog.chosun.com/whagok22341
분 류 자유
ㆍ추천: 0  ㆍ조회: 1785      
IP: 14.xxx.67
염수정 추기경 "사제단 신부 주장, 완전히 비이성적"

염수정 추기경 "사제단 신부 주장, 완전히 비이성적"

바티칸 일간지와 인터뷰서 밝혀... 사제단 신부들 반발

14.02.20 19:55l최종 업데이트 14.02.20 19:55l강민수(cominsoo)

▲ 환영받는 염수정 대주교 염수정 천주교 서울대교구장이 13일 오전 서울대교구청 주교관 앞마당에서 열린 추기경 임명 환영식에서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
ⓒ 이희훈

염수정 추기경이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고 있는 천주교 전국정의평화구현사제단(아래 사제단)을 두고 "사제단 신부들의 주장은 완전히 비이성적"이라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이에 대해 사제단 소속 신부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바티칸 교황청이 발행하는 일간지 <로세르바또레 로마노> 20일자 보도에 따르면 염수정 추기경은 이 언론과 인터뷰를 통해 "한국에 민주주의가 들어섰는데도 사제단은 계속 집권세력과 맞서고 있다"는 질문에 "사제단 신부들의 주장이 완전히 비이성적인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오늘날 우리는 민주주의 안에서 살고 있어서 통치자가 지지를 잃어버릴 경우 대중은 5년에 한 번씩 이를 바꿔버릴 기회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보다 대중의 필요에 자신들의 에너지를 쏟아야 할 때"라며 "만일 지금 이대로의 방법론을 고집할 경우 그들은 사회의 변두리로 밀려날 것"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들이 지금 교회에 대해서 행하는 분열의 이미지는 분명히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비판했다.

사제단은 지난해 11월부터 전주, 수원, 거제, 원주, 광주 등지에서 박근혜 대통령 사퇴 촉구 시국미사를 열어왔다. 오는 24일에도 부산에서 시국미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에 염 추기경은 천주교 서울대교구장이던 지난해 11월 "사제는 정치, 사회 문제에 직접 개입해선 안 된다"고 비판한 바 있다.

사제단 소속 신부들 반발 "안이한 인식"... 추기경 서임식은 22일 예정

▲  바티칸 교황청이 발행하는 일간지 <로세르바또레 로마노> 20일자 보도에 따르면 염수정 추기경은 이날 인터뷰에서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신부들의 주장은 비이성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논란이 예상된다.
ⓒ 로세르바또레 로마노

염 추기경의 발언에 대해 사제단 신부들은 강하게 반발했다. 사제단 소속의 한 신부는 이날 오후 <오마이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1987년 이후 대한민국이 어떤 민주주의를 이뤘는지에 대한 반성이 없다"며 "독재 권력이 물러났지만 그 이후 재벌 독재 등 새로운 독재가 등장한 것을 모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안이한 인식을 가진 사람이 어떻게 추기경이 된 것인지 모르겠다"고 비판했다.

다른 신부는 "프란치스코 교황도 <복음의 기쁨>을 통해 '교회를 벗어나 거리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며 "그걸 읽으신 분이 우리를 두고 비이성적이라고 하는 것은 이해가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돈 있고 배부른 사람들이 좋아하는 말을 해야 이성적인 것인가"라며 "추기경이 되고 나니까 자신의 색깔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사제단 측은 논의를 통해 향후 입장을 정리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염 추기경 비롯해 19명의 새 추기경을 공식 선포하는 서임식은 오는 22일 오후 7시, 바티칸 성 베드로 대성당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름아이콘 고도
2014-04-12 11:32
이런 사제단도 모두 쓸어 버려서 이북으로 보내야 한다. 어느나라 사람인가? 정부를 비판하고 국민이 선택한 대통령을 연일 비판하는 이 사제단도 공산당들이 보낸 사람들 아닌가? 이북에서는 사제로서 활동을 할 수 있는가> 등 따뜻하고 배부르니까 사제로서 해서는 안되는 짓거리까지 서습치 않고 있으니 한심한 사람들..쯧쯧쯧
   
이름아이콘 정의에산다
2014-05-31 03:54
건설적 제안과 비건설적 제안이 각각 그몫이다르다
우리는 지금 전체적 국민의 각성이 요구되는 때이다 그리고 우리모두 각자 처한 상황에서 바른것을 추구해야한다
편법 비리 부정  그릇된 편의 등을 배타하여 건전한 사회육성을 내주변부터 펼쳐 가야한다
뭐 대통령 혼자서 다 이런일을 감당할수 있을까 물어본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59 무서운 애국 DNA 화곡 2017/03/16 1311
358 전인범 장군 [15] 화곡 2017/02/06 1531
357 [대수천 성명서] 김찬수 2016/09/11 1518
356 돌출연기효과(突出演技效果) 화곡 2016/09/10 1352
355 염수정 추기경 "사제단 신부 주장, 완전히 비이성적" [2] 화곡 2014/02/21 1785
354 채명신 사령관 묘소 표지석(2014. 2. 19) 화곡 2014/02/20 1678
353 문경지교(刎頸之交) 화곡 2014/02/15 1609
352 김 영미 수녀님, 달을 보고 짖는 개의 소리를 멈추세요!/안드레.. [2] 화곡 2014/02/09 2112
351 대한민국 천주교회는 다시 태어나야 한다. 화곡 2014/02/08 1605
350 한국 천주교회의 당면현실과 미래 ('정의구현사제단의 시국미.. 화곡 2014/02/01 1660
349 대한민국 천주교인 모임 카페 가입안내 화곡 2014/01/04 2033
348 경춘 하행선 전철안에서 화곡 2014/01/02 1502
347 긴급공지사항(취지문 정정) [1] 화곡 2013/12/22 2013
346 긴급공지사항 화곡 2013/12/21 1632
345 거기 성전엔 하느님은 계시지 않앗다. 화곡 2013/12/12 1515
344 성명서 (2013.12.09) 화곡 2013/12/11 1531
343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규탄대회 안내 [1] 화곡 2013/11/26 2690
342 채명신 장군 소천 화곡 2013/11/26 1917
341 "어쩌다 국민에 욕먹고, 나라를 혼란시키는 神父까지 나왔는지.. 화곡 2013/11/25 1512
340 주교님, 종북사제들의 망국적 행동을 언제까지 두고보시렵니까.. 화곡 2013/11/21 1623
12345678910,,,18